컨텐츠상세보기

강릉기 홍장과 풍류 순찰사
강릉기 홍장과 풍류 순찰사
  • 저자<차상찬> 저
  • 출판사이프리북스
  • 출판일2013-08-13
  • 등록일2017-08-28
보유 3, 대출 0, 예약 0, 누적대출 0, 누적예약 0

책소개

박충숙신(朴忠肅信)은 순찰사(巡察使)로 강릉에 갔다가 홍장이 강릉에서 상당히 예쁜 여자라는 말을 듣고 친히 찾아가서 일시의 아름다운 인연을 맺고는 항상 생각하며 꿈속에서도 그리워서 잊지 않고 있더니 그 뒤에 각 군의 순찰을 마치고서 돌아오는 길에 다시 홍장의 집을 찾으니 홍장은 간 곳이 없고 다만 빈집만 남아 있는데 무정한 개는 옛 주인의 정랑을 알지 못하고 문 앞에서 멍멍 짖고 의구한 달빛만 창공에 비치어 고객의 회포를 일으킬 따름이었다. -<본문에서>

차상찬 선생은 한국 근대사에서 아주 드믄 언론·출판계의 거목이었고 야인의 기질을 갖춘 민중운동가이기도 했다. 생전에 “왜놈들이 망해서 게다짝을 끌고 도망가는 것을 꼭 보고 말겠다! 그래야 하고 싶은 일도 한껏 펼친 텐데…”라며 탄식했다고 한다.
사화(史話)ㆍ인물만평(人物漫評)ㆍ사회풍자(社會諷刺)ㆍ만필(漫筆)ㆍ소화(笑話)ㆍ민속설화(民俗說話) 등 다양한 글을 발표하였다.

목차

강릉기 홍장과 풍류 순찰사 (차상찬 역사/야담 소설)